뮤직 메뉴 바로가기 뮤직 내용 바로가기

Daum 뮤직

상세

앨범

Nine days or a million
곡정보
카카오뮤직 모바일앱에서 이용권 구매 후 전곡 감상 가능
곡 정보 리스트
순위 곡명 아티스트 듣기 가사
1 티티카카 3호선 버터플라.. 가사 보기
2 무언가 나의 곁에 3호선 버터플라.. 가사 보기
3 깊은 밤 안개 속   3호선 버터플라.. 가사 보기
4 Nine Days 3호선 버터플라.. 가사 보기
5 왠지, 여기, 바다 3호선 버터플라.. 가사 보기

앨범소개

10년간의 기다림
3호선 버터플라이가 결성된 지 햇수로 10년이다.
그들은 허클베리 핀, 삐삐 밴드, 99 등에서 활동한 멤버들의 전력으로 결성 시기부터 주목 받으며 인디 씬의 영역을 확대시킨 상징으로 자리하고 있다. 1집 <Self-Titled Obsession>의 성공(물론, 드라마 <네 멋대로 해라> 효과를 빼놓을 수 없다)과 2년을 기준으로 날갯짓을 거듭하던 3호선은 2004년에 발매된 3집 <Time Table> 이후 기약 없는 휴식에 들어갔다. 그 중에 성기완은 2집 <당신의 노래>(2008)를, 김남윤은 일렉트로닉 밴드 트위들덤의 1집 <탐구생활>(2005), 휘루는 <민들레 코러스>(2008)를 발표했다. 남상아는 개인프로젝트 모베 사운드(Mauvais Sound)에 집중했고 손경호는 문샤이너스(The Moonshiners)의 일원이 되었다.
10년이 되었지만, 4년 동안은 이름뿐이던 3호선 버터플라이가 드디어 날갯짓을 시작했다.

더욱 짙어지는 푸른 향기
3호선 버터플라이의 리뷰를 접할 때면 ‘인디와 대중의 경계’나 ‘몽환적인 노이즈 락’등의 (밴드 명에서도 발견할 수 있는) 이중적인 문구들을 발견한다. ‘꿈꾸는 나비’, ‘스물 아홉 문득’ 같은 대중적인 트랙이 있는 반면, 괴성과 소음으로 가득 채운 ‘방..


서비스 정책 및 약관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